본문내용 바로가기

전시관 스스로넷에서 활동하고 있는 청소년들이 제작한 작품입니다.

[미디어대전] 19th-134.진숙이

2019.09.10 | 조회수 628 키워드 | 미디어대전, KYMF

스텝

1. 각본,감독,편집/조정민/2002/계원예술고등학교
2. 촬영/강혜빈/2002/계원예술고등학교
3. 프로듀서/황지우/2002/계원예술고등학교
4. 동시녹음/이성욱/2002/계원예술고등학교
5. 조감독/김지희/2002/계원예술고등학교

내용


주제분류
자유주제
대표자
조정민 / 계원예술고등학교
출연진
1.박서진/진숙 역/2007/티아이 엔터테인먼트
2,김건우/형준 역/2009/무소속
3.최윤지/윤지 역/2007/청포도 컴퍼니
4.박시우/진숙 언니 역/2003/계원예술고등학교
5.이도영/선생님 역/1986/무소속
작품의도
우리는 자신의 존재를 드러내고 지키고 싶어한다. 하지만 이내 들려오는 몇마디 비난에 우리는 상처를 받고 되려 숨어버리기 바쁘다. 이 영화에서 진숙이가 창가에 '천하장사'를 두기 위한 투쟁을 통해 관객들이 자신의 가치에 대해 생각해보고 그 소중함을 느꼈으면 좋겠다.
줄거리
초등학교 5학년 진숙은 환경미화를 위해 본인의 반 창가에 자신이 아끼는 파리지옥 화분 '천하장사'를 두고 싶다. 하지만 다른 꽃들과 달리 투박한 외모가 징그럽다는 친구들의 비난 탓에 진숙의 화분은 찬밥 신세가 되고야 만다. 진숙은 아직도 '천하장사'를 창가에 두고 싶다.
촬영후기
<진숙이>를 제작하면서 많은 어려움도 있었지만 내가 전하고 싶은 메세지를 담은 한 편의 영화가 완성되고 나니 무척이나 뿌듯했고 매 순간이 소중했다. 이번 영화를 통해 한 단계 더 성장했음을 느끼고 더욱 더 치밀하고 솔직한 영화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quick men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