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전시관 스스로넷에서 활동하고 있는 청소년들이 제작한 작품입니다.

[미디어대전] 19th-064.저는 퇴근하겠습니다

2019.09.06 | 조회수 801 키워드 | 미디어대전, KYMF

스텝

1. 감독/강은빈/2001/한국영상자료원
2. 각본,조연출/김경연/2002/한국영상자료원
3. 스크립터/허민지/2002/한국영상자료원
4. 슬레이트/김진영/2002/한국영상자료원
5. (메인)촬영/임채은/2001/한국영상자료원
6. (메인)조명/차현우/2002/한국영상자료원
7. 촬영,조명팀/전민혁/2002/한국영상자료원
8. (메인)사운드/최은지/2003/한국영상자료원
9. 사운드/이채은/2005/한국영상자료원
10. (메인)미술/박세영/2001/한국영상자료원
11. 미술/정지원/2002/한국영상자료원

내용


주제분류
자유주제
대표자
강은빈 / 한국영상자료원
출연진
1. 최세현/이화상 역/2002/한국영상자료원
2. 안제현/윤현재 역/2001/한국영상자료원
3. 김재형/나태준 역/2002/한국영상자료원
4. 정지원/선도부원 역/2002/한국영상자료원
5. 최은지/오혜림 역/2003/한국영상자료원
6. 김경연/조서진 역/2002/한국영상자료원
7. 허민지/사원 역/2002/한국영상자료원
8. 차현우/공부방 사원 역/2002/한국영상자료원
작품의도
이런 세상이 있다면 어떨까. 청소년이라면 당연히 해야 한다는 공부가 딴 짓이 되고, 눈치 보며 하는 일이 된다면? 우리가 당연하게 생각하는 공식, ‘청소년 = 학생’을 뒤집어 보자는 아이디어에서 이야기를 출발시켰다.뒤 바뀐 세상을 살아가는 우리 다운 화상과 현재의 모습을 통해 ‘우리들의 의무는 공부도, 업무도 아니다. 딴짓도 우리의 일이다’ 라고 말하고 싶었다.
줄거리
2120년, 인구 문제로 인력이 급속도로 부족해진 대한민국은 정년을 만 73세로 늘리며 만 11세 이후에는 무조건 회사에 입사하게 일을 하게 하는 법, 증효법을 통과시켰다.
이후, 아이들은 만 24세까지 회사에서 일을 한 뒤 기본 6년에서 8년제 학교를 다니며 전문적인 지식을 쌓고 다시 회사로 복귀하는 방식으로 살아가게 된다.
촬영후기
영화를 좋아하는 친구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

quick menu

TOP